[속보] 아듀, 이동국..러시아월드컵 대표팀 28명 명단 공개

2018 러시아월드컵 명단에 시안이 아빠 이동국의 이름은 없었다.

신태용 축구대표팀감독은 14일 서울시청 다목적홀에서 2018 월드컵 대표팀 선수 28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최종 엔트리는 23명이지만 부상 등 돌발변수를 고려해 추가로 5명을 포함했다.

골키퍼는 김승규(빗셀 고베), 김진현(세레소 오사카), 조현우(대구 유나이티드)로 결정됐다.

신 감독이 가장 이번 월드컵에서 가장 어려운 부분이라고 본 수비에는 김영권(광저우 에버그란데), 장현수(FC도쿄), 정승현(사간 도스), 윤영선(성남FC), 권경원(톈진 콴잔), 오반석(제주 유나이티드), 김진수(전북 현대), 김민우(상주 상무), 박주호(울산 현대), 홍철(상주 상무), 고요한(FC서울), 이용(전북 현대)이 발탁됐다.

중원을 책임질 미드필더는 기성용(스완지시티), 정우영(빗셀 고베), 권창훈(디종FCO), 주세종(아산 무궁화),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 이재성(전북 현대), 이승우(헬라스 베로나), 문선민(인천 유나이티드), 이청용(크리스탈 팰리스)이 뽑혔다.

그리고 공격수에는 김신욱(전북 현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황희찬(레드불 잘츠부르크), 이근호(강원FC)가 선발됐다.

이로써 팬들의 기대와 관심을 모았던 스트라이커 이동국은 월드컵에 대한 아쉬움을 뒤로 한 채 후배들에게 새로운 영광의 자리를 넘겨주게 됐다.

뉴시스

이번 명단에는 새로운 선수들이 다수 이름을 올렸다. 이에 대해 신 감독은 “K리그, J리그 계속 지켜보면서 일단 발탁했다”며 “모든 선수가 다 갈 수 있는 건 아니라고 본다”고 단서를 달았다.

대표팀은 21일 소집해 28일 대구에서 온두라스와 첫 평가전을 갖는다. 같은 F조 멕시코에 대비한 상대다.

다음 달 1일에는 출정식을 겸해 전주에서 보스비나 헤르체고비나 경기를 갖는다. 가상의 스웨덴 역할이다. 이후 최종 23명을 결정해 3일 사전캠프가 차려지는 오스트리아로 전지훈련을 떠난다.

그후 현지에서 2차례 평가전을 갖고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로 입성해 베이스캠프를 차린다.

한국 대표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첫 상대는 스웨덴이며 경기는 6월 13일로 예정됐다.

한동식 기자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