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식 23~25일 실시..외신에 공개

북한이 동북부 풍계리 핵실험장을 오는 23~25일 사이 폐쇄한다고 발표했다.

12일 교도와 AP 통신에 따르면, 북한 외무성은 이날 풍계리 핵실험의 폐쇄식을 기상조건을 감안해 이달 23~25일 기간에 날짜를 정해 열겠다고 밝혔다.

폐쇄 방식은 핵실험장의 모든 갱도를 폭파하고 입구를 봉쇄한 다음 지상에 있는 설비과 시설을 철거하는 방식이다.

이와 함께 핵실험장 연구자들을 철수시키고 주변을 완전히 폐쇄한다고 북한 외무성은 밝혔다.

외무성은 또 “북부핵시험장 폐기를 투명성 있게 보여주기 위하여 국내언론기관들은 물론 국제기자단의 현지취재활동을 허용할 용의가 있다”며 “핵시험장이 협소한 점을 고려하여 국제기자단을 중국, 러시아, 미국, 영국, 남조선에서 오는 기자들로 한정시킨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회담 분위기를 띄우고 약속한 사안을 이행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이충민 기자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