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에 빠진 한국인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호주 여성 화제 (영상)

By 허민 기자

지난 7일 오후 2시 반쯤 부산 태종대 등대 앞바다에서 바다에 빠진 20대 여성을 구한 한 호주 관광객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 호주 관광객은 파도에 언제 떠내려갈지 모르는 한국인 여성의 손목을 꼭 붙잡고 놓지 않았다.

한 사람이 겨우 버틸 수 있는 갯바위 공간에서 이 호주 여성은 끝까지 버티며 물에 빠진 여성을 끌어올리려 했다.

하지만 거센 파도에 두 사람 모두 기진맥진한 상태가 되었고 호주 여성도 차차 다리에 힘이 풀렸다. 결국 갑자기 밀려온 큰 파도에 뒤로 넘어지면서 손을 놓치고 말았다.

그러자 그녀는 급히 애타게 도움을 요청했고 한 남성이 빨간 끈을 구해 아래로 급히 내려왔다.

또 다른 남성 한 명까지 힘을 보태자 바다에 빠진 여성을 겨우 갯바위로 끌어낼 수 있었다.

물에 빠진 20대 여성은 타박상 외에는 큰 상처가 없었습니다.

구급대원은 구조에 참여한 사람들 모두 구조가 끝난 뒤 홀연히 현장을 떠났다고 밝혔다.

특히 여성의 손목을 놓지 않고 버틴 여성을 찾으려 했지만 결국 찾지 못했다.

부산중부소방서 이기희 구급대원은 “호주분이라서 한국말을 전혀 못했다”라며 “구급차까지 와서 구조자를 보고 ‘바이’ ‘바이’ 영어로 인사하고 갔다”라고 밝혔다.

남성 2명 가운데 한 명인 박건호씨도 취재기자의 인터뷰 요청에 “당연히 해야 할 일이고 그런 미미한 일로 인터뷰를 할 일이 없다”고 말했다.

구조에 참여한 나머지 한 명의 남성 신원은 알 수 없지만 이들은 모두 의인이었다.

(이미지=YTN 자막뉴스 캡처)

관련 영상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