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아이피> 제작진과 출연진의 끈끈한 신뢰 관계

박훈정 감독의 ‘남자용 영화’ <브이아이피> 시사회가 있었다.

북한의 브이아이피(VIP) 김광일(이종석)을 둘러싸고 국정원, 경찰, 북한 공작원, CIA 등이 얽히는 이야기다. 범죄 스릴러 전공 감독이라 불리기도 하는 박훈정 감독은 이번 <브이아이피>에서 범죄 누아르 장르에 충실하려 노력했다고 스스로 밝혔다. 숨 막히는 액션 속에서 섬세하게 드러나는 캐릭터들의 내면 심리가 섬세하게 묘사됐다는 시사회 평이다.

한류세계 팀

 

 
RELATED ARTICLES